ACROFAN

메가박스, 2017 잘츠부르크 부활절 페스티벌: 오페라 ‘발퀴레’ 상영

기사입력 : 2017년 03월 23일 22시 57분
ACROFAN=김형근 | hyungkeun.kim@acrofan.com SNS
메가박스(대표 김진선)가 ‘2017 잘츠부르크 부활절 페스티벌’의 공연 프로그램인 오페라 ‘발퀴레’를 4월 23일 상영한다고 밝혔다.

‘2017 잘츠부르크 부활절 페스티벌’은 오페라와 관현악곡, 합창곡 등 최고 수준의 프로그램이 구성되어있으며, 기독교 명절인 종려주일 하루 전 토요일부터 부활절 월요일까지 총 10일간 개최된다.

이번에 상영되는 오페라 ‘발퀴레’는 50년 전 잘츠부르크 부활절 페스티벌을 창설한 전설적인 마에스트로 ‘헤르베르트 폰 카라얀’의 음악적 비전을 다시 조명해보고자 기획했으며, 과거의 무대를 현대적으로 재현함으로써 장대한 공연 예술의 결정체를 선보인다.

‘발퀴레’는 천상과 지상, 지하 세 가지 세계를 아우르는 바그너의 악극 ‘니벨룽의 반지’의 4부작 가운데 하나로 음악과 스토리면에서 가장 박진감이 넘친다. 특히 당시 유행했던 화려하고 자극적인 그랜드 오페라의 풍조를 개탄하며 독일 민족 정신을 담고자 노력했던 바그너의 집념과 애정이 집약된 작품이다.

이번 오페라 공연은 잘츠부르크 부활절 페스티벌의 예술감독이자 드레스덴 슈타츠카펠레의 수석 지휘자인 ‘크리스티안 틸레만’이 지휘를, ‘권터 슈나이더-짐슨’이 무대 디자인을 맡아 1967년 잘츠부르크 부활절 페스티벌에서 처음 선보인 역사적인 무대를 구현할 예정이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