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LG유플러스 홈IoT 구축 건설업체, 20개사 돌파

기사입력 : 2017년 04월 13일 10시 13분
ACROFAN=류재용 | jaeyong.ryu@acrofan.com SNS
LG유플러스(부회장 권영수)의 IoT 시스템을 통해 홈IoT 플랫폼을 구축키로 한 건설업체가 20개사를 돌파했다.

LG유플러스는 서울 용산 사옥에서 ‘㈜반도건설(대표이사 박현일)’과 사업 협약식을 갖고 아파트 댁내 홈IoT 플랫폼 구축에 상호 협력키로 했다고 밝혔다.

양사간 사업협약에 따라 LG유플러스는 반도건설이 시행하고 건설 공급하는 ‘반도 유보라 아파트’에 홈IoT 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다. 반도 유보라는 공급면적 대비 전용면적이 넓고 내장재 등이 탁월해 분양시장에 인기가 매우 높은 아파트 브랜드다.

반도 유보라 입주민들은 LG유플러스의 IoT 시스템 구축으로 스마트폰 앱 ‘IoT@home’으로 입주 시 설치된 조명, 가스, 난방, 대기전력차단 등 유선 기반의 기존 홈네트워크 시스템은 물론 에어컨, 세탁기, 공기청정기 등 개별 구매하는 IoT 생활 가전과 LG유플러스의 IoT 상품도 통합 제어할 수 있게 된다.

이번 협약으로 LG유플러스와 홈IoT 서비스 구축 협약을 체결한 건설업체는 반도건설을 포함해 대우건설, SH공사, 동양건설 등 20여개사에 달한다.

LG유플러스는 지난해 대우건설을 시작으로 대형 건설사는 물론 중소형 오피스텔 건설업체들과도 잇따라 사업협약을 맺으며 홈IoT 서비스를 빠르게 확장, 불과 1년여만에 주택건설시장에서 최다 제휴사를 확보한 통신사업자로 발돋움하게 됐다.

이처럼 LG유플러스가 짧은 시간 내에 국내 최다 건설사와 IoT서비스 공급계약을 맺을 수 있었던 것은 건설사 홈넷과 자사 홈IoT플랫폼의 안정적 연동 시스템 뿐만 아니라 타사와 차별화된 ‘IoT월패드’개발의 영향이 컸다는 분석이다.

IoT월패드는 기존 아파트 월패드에 홈IoT 주파수인 지웨이브(Z-wave)를 지원하는 IoT허브를 탑재, 열림감지센서, 전동블라인더 등 통신사의 다양한 IoT제품을 월패드와 연동이 가능해 서비스 확장성이 뛰어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통신사의 IoT상품과 IoT플랫폼을 연동해주는 역할을 하는 독립형 허브를 건설사 맞춤 월패드형 제품으로 개발한 통신사는 현재 LG유플러스가 유일하다. LG유플러스는 지난해 대우건설과 IoT월패드 공급계약을 맺은 바 있으며, 이번 반도건설과도 이 시스템을 구축키로 했다.

이 같은 IoT 기술적 강점 외에도 LG유플러스는 종량제 Billing 시스템, 설치·A/S인력 등 홈IoT 생태계를 쉽게 조성할 수 있는 강점을 갖추고 있어 주택건설시장에서 LG유플러스의 IoT 서비스 확산은 한층 가속화될 전망이다.

건설사 측면에서는 LG유플러스의 첨단 IoT서비스를 통해 아파트 브랜드 이미지를 고급화할 수 있으며, IoT가전기기 제조사의 경우도 가정에서 사용되는 제품들의 이용 데이터를 제공받아 고객관리, 프로모션 등에 활용할 수 있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유재용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