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LG전자 ‘네온2 바이페이셜’, ‘인터솔라 2016’서 태양광 부문 본상 수상

기사입력 : 2016년 06월 23일 18시 15분
ACROFAN=김형근 | hyungkeun.kim@acrofan.com SNS
LG전자는 22일부터 24일까지(현지시간) 독일 뮌헨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태양광전시회 ‘인터솔라 2016’에서 태양광 모듈 신제품 ‘네온2 바이페이셜’로 ‘인터솔라 어워드’ 태양광 부문 본상을 수상했다.

2008년 시작한 ‘인터솔라 어워드’ 는 태양광(Photovoltaics), 태양에너지 프로젝트(Outstanding Solar Projects) 등의 부분에서 본상을 수여한다.

‘네온2 바이페이셜’은 태양광 모듈의 양면에서 빛을 흡수해 발전효율을 극대화한 초고효율 프리미엄 제품이다.

이 제품은 전면 출력이 최대 310W(6형대 60셀 기준)까지 가능하고 최적 환경 설치 시 후면에서 전면 출력의 최대 30%까지 추가발전이 가능, 결과적으로 400W급 고출력 태양광 모듈을 설치하는 것과 유사 효과를 낸다.

일반적인 태양광 모듈은 단면만 발전이 가능한 태양전지(Solar Cell)로 구성, 모듈 전면부에서만 집광해 전기를 생산한다.

반면 ‘네온2 바이페이셜’은 양면발전이 가능한 태양전지를 채용하고 모듈 후면에 빛 흡수가 가능한 투명소재를 적용, 기존에는 활용하지 못했던 반사광을 후면에서 흡수해 전기를 생성할 수 있어 발전성능이 극대화됐다.

‘네온2 바이페이셜’은 전력 생산량이 중요한 대규모 태양광 발전소에 유용하다. 특히 수직설치가 가능해 전기를 생산하는 본래의 역할을 하면서 건물 옥상 펜스, 고속도로 방음벽 등으로도 활용 가능하다.

또 이 제품은  ‘첼로(Cello)기술’을 적용, 전기의 이동 통로를 분산해 전기적 손실을 최소화했다. 일반적으로 셀 위에 전기가 흐르는 통로는 3개인데 이를 12개로 대폭 늘려 양면발전으로 증가한 전류가 원활하게 흐를 수 있게 했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