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르노삼성자동차, SM6 2달 연속 월 7,000대 판매 돌파

기사입력 : 2016년 07월 01일 19시 51분
ACROFAN=권용만 | yongman.kwon@acrofan.com SNS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박동훈)는 6월 내수 1만778대, 수출 1만2천476대를 판매해 총 2만3천254대의 판매 실적을 거두었다고 밝혔다. 전년 동월과 비교하면 내수가 59.6%로 크게 늘었고 수출 또한 22.2%가 늘어 전체 판매가 37.1% 뛰었다. 상반기 누적 총 판매대수 역시 지난해 보다 9.7% 증가한 12만3천930대로 나타났다.

내수 급증은 출시 후 꾸준한 호응을 얻고 있는 SM6를 중심으로 대부분의 모델들이 전월 보다 판매가 늘어났기 때문이다. 특히, SM7의 6월 내수판매는 총 694대로, 전년 동월 대비 156.1% 큰폭의 증가세를 기록하며 최근 5개월 연속 전년 동월 대비 판매 증가세를 이어갔다. 이는 SM6에 앞서 적용된 감각적인 유러피언 감성의 패밀리룩과 준대형 LPG 시장의 강자로 자리매김 하고 있는 SM7 LPe의 꾸준한 인기에 힘입은 것으로 분석된다.

이밖에 QM3도 혁신적인 디자인과 실용적인 사양으로 전월 대비 10.4% 판매가 늘었다. 소형 SUV 연비왕 QM3는 인기 색상인 소닉 레드 컬러에 이어 최근 젊은 감성을 자극하는 새로운 쇼콜라 브라운 컬러로 QM3만의 유니크한 매력을 극대화하며 젊은 고객들의 문의와 구매 증가가 이어지고 있다. 이와 함께 올 여름 시즌을 맞아 칸느 블루 스페셜 에디션을 500대 한정판으로 출시, 7월 판매량 증가에 대한 기대감도 커지고 있다.

한편 4개월 간 누적 판매 2만 7천 211대로 중형차 시장에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자리잡은 SM6는 부품수급 해결과 함께 안정적인 공급이 가능해 짐에 따라 앞으로 판매량이 더욱 늘어날 것으로 분석된다. 특히, SM6는 지난 5월에 이어 6월에도 7,000대 넘는 판매량을 보이며 프리미엄 중형차로 입지를 공고히 하고 있다. 이외에도 대부분의 내수 판매 모델들이 전달보다 판매가 늘었다. SM5는 13.7%(431대), SM3는 32.8%(1,147대), QM5는 91.4%(245대) 전달보다 증가해 6월 르노삼성차 내수 호실적에 기여했다.

르노삼성자동차의 6월 수출 실적은 1만2천476대를 기록했다. 북미 수출용 닛산 로그는 전년 동기 보다 23.4%가 증가한 1만1천920대를 수출했다. 또, SM6와 QM6가 지난달에 이어 수출 지역 판로 준비를 위해 각각 13대, 271대가 선적됐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