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제2회 안양국제청소년영화제 공식 기자회견 성황리 개최

기사입력 : 2017년 08월 03일 16시 18분
ACROFAN=김형근 | hyungkeun.kim@acrofan.com SNS
오는 9월 7일 개막하는 제2회 안양국제청소년영화제의 공식기자회견이 8월 3일 오전 11시 한국프레스센터 기자회견장에서 열렸다.

이번 기자회견에는 안양시장 이필운 조직위원장을 비롯하여 류훈 집행위원장이 참석해 올해 영화제의 전반적인 개요를 소개하고 프로그램을 최초 공개했다.

이필운 조직위원장은 인사말에서 “안양국제청소년영화제를 통해 젊은 영화인들이 앞으로 세계무대에서 크게 활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이번 2회 안양국제청소년영화제가 많은 성과를 얻을 수 있도록 관심을 가져달라.” 라며 올해 영화제의 포부를 밝혔다. 이어서 류훈 집행위원장은 “학교 안 밖, 제도권, 다문화 등 다양한 환경 속의 청소년들이 기성세대와 함께 공감 할 수 있는 영화제를 제시하고자 한다”라고 밝혔다.

개막작은 몬태나 출신의 쌍둥이 형제 알렉스 스미스, 앤드류 J. 스미스 감독의 <워킹아웃>이 선정되었다. <워킹아웃>은 부자(父子)의 이야기, 가족의 복원에 대한 얘기를 그린 영화다. 이병헌이 나왔던 <매그니피센트7>의 배우 맷 보머가 아버지 역으로 나온다. 맷 보머의 아버지 역으로는 할리우드 전설의 스타 빌 풀먼이 나오기도 한다. 2017년 선댄스영화제 심사위원대상 후보에 올랐던 작품이다.

또한 이날 올해 홍보대사 ‘무비아띠’로 채경, 타카다 켄타가 참석해 위촉식을 갖고 본격적인 홍보 활동을 시작했다. 채경은 “안양국제청소년영화제의 무비아띠인 홍보대사로 임명되어 기쁘고 영광스럽다. ‘친한 친구’의 뜻을 가진 ‘아띠’라는 단어처럼 청소년들과 함께 하는 친구로서 영화제를 널리 알리고자 노력하겠다.”며 위촉 소감을 밝혔다. 이어 타카다 켄타는 “청소년들을 위한 축제, 안양국제청소년영화제 홍보대사로 위촉되어 영광스럽다. 꿈을 향해 달리고 있는 청소년들에게 안양국제청소년영화제를 알리는데 힘을 보태겠다.”라며 홍보대사로서의 소감을 밝혔다. 채경과 타카다 켄타는 9월 7일(목) 평촌중앙공원에서 열리는 개막식에도 참여해 영화제를 빛낼 예정이다.

한편, 제2회 안양국제청소년영화제는 ‘푸른 꿈이 탐난多! 영화가 신난多!’ 슬로건으로 오는 9월 7일(목)부터 9월 10일(일)까지 평촌중앙공원, 롯데시네마 평촌, 안양아트센터 등 안양시 일원에서 열린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