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신생아작명 20~30대 부모들의 추천 1위 작명소 ‘누리작명소’

아크로팬 : 류재용 | 기사입력 : 2015년 06월 15일 17시 08분
과거에는 한 가정에서 아이가 태어나면 보통 집안의 어른이나 부모나 아이의 이름을 지어주었다. 대부분은 그 의미대로 살길 바라는 마음으로 이름을 짓거나 가족의 돌림자를 붙여 이름 짓기가 일쑤다. 부모의 바람 또는 형제 서열에 따라 붙여진 이름은 소위 ‘촌스러운’ 이름이 비일비재 했다.

생활형편이 넉넉지 않던 시절에는 작명소나 철학관에서 돈을 주고 이름을 짓는 것이 어려웠고 그로 인해 ‘이름’과 ‘작명’의 중요성은 간과되었다. 더욱이 의미만을 강조하느라 그 이름으로 불리는 당사자의 입장에 대해서도 깊이 생각하기 어려웠을 것이다.

혹자는 타인에 의해 붙여진 마음에 들지 않는 이름 때문에 평생을 이름에 대한 콤플렉스를 안고 살아간다. 이는 성격과 인간관계에 영향을 미칠 수 있을 뿐 아니라 성명학적으로 맞지 않는 흉(凶)이 있는 이름인 경우, 삶을 궁핍하고 힘들게 만들기도 한다.

실제로 신생아작명과 개명으로 유명한 누리작명소의 정용현 소장은 “수많은 상담을 통해 성명학적으로 맞지 않는 이름, 놀림감이 될 만한 우스꽝스러운 이름, 통성명시 목소리가 작아질 수밖에 없는 촌스러운 이름 등 문제가 있는 이름으로 살아가는 많은 고객과 대면하게 되면서 이름의 중요성을 인지하고 인생의 후천운이 될 이름이야말로 전문가의 자문을 구해야 한다”고 주장한다.

또한 “‘좋은 이름은 좋은 운명을 만든다’라는 말이 있듯이 좋은 이름은 타고난 사주팔자의 부족한 부분이나 넘치는 부분을 이름자가 가진 특유의 조합으로 보완해준다. 성명학적으로 맞는 이름이면서 시대에 맞는 세련된 이름, 부르기 쉬운 이름, 영어적 표현이 어색하지 않은 이름, 이 모든 요건들을 동시에 만족시키는 이름이 최선의 이름이고 이와 같은 요건은 매우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최선의 작명을 위하여 현재 통용되고 있는 인명용 한자 8,142자 모두를 대입하여 1대1 맞춤상담시스템을 운영 중인 누리작명소는 타 작명소나 철학관과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여 젊은 층에서 크게 환영 받고 있다.

정해진 패턴에 따라 사주를 분석하고 작명을 하는 것이 아닌 다양하고 복잡한 사주에 따라 그 접근 또한 다양한 시각으로 접근하고 있다. 한 건의 작명작업에 많은 시간이 소요되고 최선의 작명을 위해 하루 다섯 명 상담원칙을 지키고 있다.

누리작명소가 특이한 점은 또 있다. 이름을 짓는 일은 살아가면서 많지 않고, 한 달에 한번, 일년에 한번 주기적으로 하는 일이 아니다. 그럼에도 누리작명소는 기존 고객들과의 인연이 단절되지 않고 길게 이어진다. 정소장의 작명법에 만족을 한 고객들은 지인들에게 누리작명소를 추천하고, 그 지인들은 또 다른 지인들에게 추천하면서 인연은 계속 이어진다.

그래서 누리작명소는 부산에 위치하고 있지만 서울, 남양주, 의정부, 구리, 하남, 성남, 인천, 대전 등 수도권지역과 경기지역을 포함해 대구영남권, 광주, 창원, 마산, 김해, 울산, 진주, 제주에 이르기까지 ‘예쁜이름’, ‘좋은이름’, ‘신생아작명’, ‘개명’, ‘유명한작명소’, ‘이름잘짓는곳’, ‘작명유명한곳’, ‘작명잘하는곳’, ‘개명유명한곳’, ‘개명잘하는곳’, ‘상호작명’, ‘브랜드네이밍 전문’, ‘택일잘하는곳’ 등으로 입소문이 나면서 전국을 아우르는 유명한 작명원으로 유명세를 치르고 있다.

정직함과 실력으로 승부하는 누리작명소는 신생아작명 외에도 개명, 연예인 예명, 브랜드네이밍, 택일 등으로 이미 협회에서 인정받고 날로 그 영향력은 커지고 있다.

누리작명소는 방문상담 전문 작명원이지만 방문이 여의치 않은 고객을 위한 인터넷작명(전화상담) 서비스도 실시하고 있다.

이름에 대한 무료감명을 받아보고자 할 때는 누리작명소 홈페이지(http://www.nuriname.com) 내 무료이름풀이 게시판을 이용하면 하루 5명에 한하여 감명을 받을 수 있다.

차별화된 작명서비스를 제공하는 누리작명소의 각종 상담접수는 홈페이지나 전화(1600-1690, 051-626-0707)를 통해 가능하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