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CJ스테이지업, '문화나눔 프로그램' 개최

기사입력 : 2018년 11월 01일 13시 00분
ACROFAN=김보라 | bora.kim@acrofan.com | SNS
한국메세나협회(회장 김영호)는 CJ문화재단(이사장 이재현)과 함께 ‘CJ스테이지업 문화나눔 프로그램’을 개최, 2018년 12월 10~13일 청소년 600여명을 초청해 문화체험 기회를 제공한다.

‘CJ스테이지업 문화나눔 프로그램’은 2017년 시작한 사업으로 청소년 공연문화 활성화를 위해 기획되었다. 대학로 공연장에서의 문화체험을 통해 공연예술분야 진로탐색의 기회를 제공하고 공연, 무대예술에 대한 학생들의 흥미를 고취시키고자 한다. 취향과 선호가 개발되는 청소년 시기에 예술적 영감과 창의력을 키우는 활동을 통해 문화격차 해소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2018년에 진행되는 이번 ‘CJ스테이지업 문화나눔 프로그램’은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CJ 본사에서의 사전 워크숍과 미니 콘서트, 대학로에서의 뮤지컬 관람으로 구성되어있다. 연출가와 뮤지컬 배우가 작품의 히스토리와 제작 과정, 관람 예절 등을 설명하는 사전 워크숍 후 CJ문화재단의 지원을 받고 있는 튠업 뮤지션들의 공연을 관람 할 예정이다. 이후 대학로 CJ아지트로 이동, 뮤지컬 <안녕, 크로아티아> 관람하고, 공연 후 뮤지컬 출연진, 연출가 등 예술가와의 만남이 진행된다. 양질의 인프라가 부족해 문화체험의 기회가 적은 학교의 학생들에게 다양한 문화를 접촉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청소년들이 관람하게 될 뮤지컬 <안녕, 크로아티아>는 CJ문화재단 스테이지업 공간지원작으로 선정된 작품이다. 크로아티아에 실재하는 실연박물관을 소재로, 이곳에 물건을 맡기면 기억이 지워진다는 상상력을 더 해 두 남녀의 서사를 풀어나간 작품이다. ‘아픈 기억을 지우면 과연 행복할까?’라는 질문을 던지는 창작뮤지컬로 2018년 전라북도 공연예술페스타에서 우수작품에 선정된 수작이다.

서울·경기·인천 지역 교육복지우선지원사업 대상학교, 전교생 100명 미만의 작은학교 또는 문화소외지역 학교 등이 신청할 수 있으며, 기관당 최대 150명까지 신청 가능하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c)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