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아마존 글로벌 셀링 2019년도 전략 발표 기자간담회

기사입력 : 2018년 11월 06일 14시 45분
ACROFAN=류재용 | jaeyong.ryu@acrofan.com | SNS
아마존 글로벌 셀링(Amazon Global Selling)이 11월 6일 자사 사옥에서 기자간담회를 개최하고 한국 기업들의 글로벌 마켓플레이스 진출을 지원하기 위한 2019년도 전략을 발표했다.

해당 기자간담회에서는 다양한 업종의 셀러 지원, 국내 셀러들의 비즈니스 형태 다각화, 교육 프로그램 확대, 셀러들을 위한 한국어 서비스 등을 제공하기 위한 방안들이 공개됐다.

 
▲ 레베카 얀 아마존 글로벌 셀링 PR 총괄이 환영사를 맡았다.

 
▲ 박준모 아마존 글로벌 셀링 한국/동남아시아 대표가 사업 및 전략을 소개했다.

한국 아마존 글로벌 셀링 박준모 대표는 “국경 없는 온라인 수출로 대변되는 새로운 교역 시대를 맞아, 아마존 글로벌 셀링의 한국 팀은 제조사, 브랜드 보유 기업, 스타트업 등 여러 국내 셀러들이 기존의 수출 모델에서 벗어나 새로운 글로벌 비즈니스 기회를 탐색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며, “아마존 글로벌 셀링은 국내 기업들이 새로운 ‘D2C(Direct to customer)’ 모델을 도입해 온라인을 통해 전세계 고객들에게 직접 판매하고, 브랜드를 구축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 아마존 글로벌 셀링은 다음과 같은 전략과 향후 계획을 발표했다.

먼저 K-Beauty, K-Fashion, K-Pop 분야에서 거둔 큰 성공을 바탕으로, 국내 셀러들의 고유한 제품과 브랜드가 전세계 고객들에게 인정받을 수 있도록 도울 계획이다. 한국의 ‘뷰티’와 ‘패션’은 아마존 고객들에게 인기가 많은 카테고리이며, 국내 브랜드 보유 기업들은 2018년에 높은 성장세를 기록했다. 아마존 글로벌 셀링은 셀러들이 아마존에서 브랜드 구축 및 마케팅을 통해 판매량을 증대할 수 있도록, K-Beauty 브랜드 대상 세미나 등을 통해 더 많은 지원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브랜드 보유 기업, 제조사, 무역회사 등 다양한 기업들의 입점과 판매를 돕는다. 브랜드 보유 기업들에게는 아마존 마켓플레이스에 입점해 브랜드를 구축, 강화, 보호할 수 있도록 다양한 도구와 서비스를 제공한다. 제조사들에게는 고품질의 제품을 소비자들에게 직접 판매하는 방식으로 변화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무역회사들에게는 제품을 보다 잘 공급받아 양질의 제품을 전세계 고객들에게 제공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준다.

외부 파트너들과의 협력을 통해 셀러 교육 프로그램을 확대할 예정이다. 2019년, 한국 아마존 글로벌 셀링은 지방의 입점 희망 기업들을 위해 보다 많은 도시에 교육 프로그램을 런칭하고, 그들이 새로운 온라인 수출의 시대에 적응할 수 있도록 도울 계획이다.

국내 셀러들이 미국 아마존 뿐만 아니라 유럽과 일본 아마존 등으로 진출하여 마켓플레이스를 확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솔루션과 서비스를 지원한다.

국내 셀러들을 위한 한국어 서비스를 개선할 계획이다. 유럽 내 4개국(독일, 프랑스, 이탈리아, 스페인)의 셀러 센트럴(Seller central)에 대한 한국어 번역을 제공하고, 한국 셀링 파트너 지원팀이 한국어로 셀러 계정 운영을 지원하며, 국내 셀러들을 위한 교육 자료를 더욱 많이 제공할 예정이다.

 
▲ 2018년 한 해 동안, 아마존은 한국기업들의 수출창구로 톡톡히 활약했다.

 
▲ 지난 2018년 한 해 동안, 다섯 가지 트렌드가 한국 관련으로 관측되었다.

 
▲ 지난 한 해 동안의 실적과 교훈을 바탕으로, 장점을 더욱 극대화하는 방향으로 전략이 수립되었다.

 
▲ 송성덕 스티글 공동 창업자

이날 기자 간담회에서는 국내 청년들이 설립한 스타트업인 ‘스티글’이 참여해 성공사례를 직접 공유했다. 스티글은 국내 온라인 마켓에서 하루 5개 판매라는 결과를 받아들고 해외진출을 결의한 이래, 20000% 매출 증진을 이뤄 하루 10만 개 판매 기록을 세운 곳이다.

스티글 송성덕 공동 창업자는 “미국에서 많은 사람들이 노트북 웹캠을 가리고 쓰는 것을 보고 제품을 개발, 사업을 시작했다. 하지만 국내에서는 판매가 부진하여 아마존을 통한 미국 진출을 결심하게 되었고, KOTRA와 아마존 글로벌 셀링이 공동 주최하는 ‘아마존 로켓 스타트’ 프로그램을 통해 아마존 입점에 필요한 지식을 쌓아 입점했으며, FBA(Fulfillment by Amazon) 등 아마존에서 제공하는 솔루션을 활용하여 입점한 지 1년도 채 안되어 아마존의 랩톱 스크린 보호기 카테고리에서 오랜 기간 베스트셀러를 유지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한편, 아마존 글로벌 셀링은 한국 셀러들이 전세계 약 3억 명의 아마존 활성 고객들에게 직접 다가갈 수 있도록 지원한다. 아마존 글로벌 셀링은 셀러들이 전 세계 13개의 온라인 마켓플레이스와 149개의 주문이행센터(fulfillment center)를 통해 185개 국가 및 지역의 고객들에게 상품을 배송할 수 있도록 돕는다. 2018년에는 국내 셀러들이 아마존의 기업 고객들에게도 접근하여 판매를 확장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또한, 한국 아마존 글로벌 셀링은 KOTRA, 대한상공회의소, 한국무역협회 등 정부 산하기관과 경기도, 부산시, 인천시 등 여러 지자체들과 협업해 해외 수출 판로 개척을 희망하는 기업들의 입점을 적극적으로 지원했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c)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