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아시아 최대 규모 커피 전시회 ‘제17회 서울카페쇼’ 개막

기사입력 : 2018년 11월 08일 21시 59분
ACROFAN=류재용 | jaeyong.ryu@acrofan.com | SNS
제17회 서울카페쇼가 오늘 오전 개막해 오는 11일까지 나흘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다.

올해로 17회를 맞은 서울카페쇼는 서울의 대표 글로벌 전시회로서 ‘A Cup of the World, 커피로 세상을 만들어 갑니다’라는 주제 하에, 국내외 바리스타 경연대회부터 국제 포럼, 시민들과 함께 즐기는 문화 축제까지 커피로 하나 되는 즐거움을 느낄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마련됐다.

먼저 부스 전시에서는 40개국 600여개 업체가 참가해 커피, 식음료, 베이커리, 인테리어, 창업 등 커피 산업 전 분야를 아우르는 다채로운 볼거리를 선보인다. 특히 올해부터는 전 세계 주요 바이어와 참가 기업을 연결해주는 1:1 비즈니스 매칭 서비스 ‘카페쇼 모카포트’를 새롭게 도입해 국내외 바이어들이 서울카페쇼에 참가한 관심 업체들과 미팅을 진행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세계 각국의 커피 전문가들과 함께하는 국제적인 행사들도 진행된다. 전시 기간 동안 글로벌 바리스타 경연대회인 ‘월드 시그니처 배틀’과 ‘월드 라떼아트 배틀’이 개최돼, 관람객들은 전 세계에서 모인 실력자 바리스타들이 화려한 커피 제조 기술을 선보이며 대결하는 모습을 현장에서 생생하게 지켜볼 수 있다.

이와 함께 국내외 커피 석학들이 한 자리에 모여 지식과 노하우를 공유하는 ‘제7회 월드 커피 리더스 포럼’이 ‘커피 산업 내 다양성이 갖는 의미 – 균형에서 그 의미를 찾다’를 주제로 열린다. 이번 포럼은 국제여성커피연맹 켈렘 엠마누엘 대표의 기조강연을 시작으로, 월드커피리서치 그렉 미나한 파트너십 디렉터, 페어트레이드 USA 콜린 아누누 커피 유통망 총괄 디렉터 등이 연사로 참석해 현재 커피 시장이 직면한 양극화 문제와 해결방안에 대해 심도 있는 강연을 펼친다.

이 밖에도 코엑스 전시장 로비와 서울 전역의 주요 카페거리에서는 커피 애호가 및 일반 시민들이 참여해 커피 문화를 체험해 볼 수 있는 ‘서울 커피 페스티벌’이 펼쳐진다. 전국 주요 로스터리 카페를 한 곳에서 만날 수 있는 ‘커피 앨리’, 한 잔의 커피 속에 담기는 다양한 삶의 이야기를 주제로 진행되는 ‘커피 토크’, 올해 히트 상품과 2019년을 빛낼 혁신적인 제품을 만나볼 수 있는 ‘체리스 초이스’, 친환경 커피 문화를 만들기 위한 캠페인 ‘땡큐, 커피’ 등이 진행된다. 이와 함께 송리단길, 한남동길, 망리단길 등 서울 시내 주요 카페 거리를 탐방하는 ‘서울 커피 투어 버스’도 운영돼 박람회장을 벗어나 각 카페를 둘러보며 시그니처 음료를 맛볼 수 있다.

이번 행사를 주최하는 엑스포럼 신현대 대표는 “올해 서울카페쇼는 업계 종사자들이 글로벌 커피 산업의 트렌드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전시 부스부터 시민들이 커피 문화를 즐길 수 있는 체험 부스까지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했다”며 “전 세계인들과 커피로 연결되는 서울의 대표적인 글로벌 전시이자 문화 축제인 이번 행사에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c)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