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현대카드 컬처프로젝트, 시규어 로스 내한공연 진행

기사입력 : 2016년 08월 30일 18시 58분
ACROFAN=권용만 | yongman.kwon@acrofan.com SNS
현대카드(대표 정태영)는 오는 11월 22일(화) 오후 8시 서울 잠실실내체육관에서 <현대카드 컬처프로젝트 24 Sigur Ros>를 개최한다고 30일 밝혔다.

‘현대카드 컬처프로젝트’는 음악과 연극, 미술, 건축, 영화, 무용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혁신적이고 실험적인 문화 아이콘을 찾아 선별, 소개해 왔다. 현대카드는 기타리스트이자 싱어송라이터인 존 메이어의 공연을 비롯해 세계 무대에서 새롭게 떠오르는 뮤지션들을 큐레이션 한 ‘5 Nights’, 그래미 어워즈가 선택한 천재 뮤지션 ‘벡’ 등을 <현대카드 컬처프로젝트>로 선보인 바 있다.

24번째 컬처프로젝트의 주인공인 ‘시규어 로스’는 아이슬란드를 대표하는 포스트 록 밴드로, 독창적이면서도 경이로운 음악과 한 순간도 눈을 떼지 못하게 하는 놀라운 무대 연출로 전 세계에 수많은 팬들의 지지를 받고 있다. 또한 이들은 23번째 컬처프로젝트 무대에 선 ‘벡’과 함께 2016년 일본 후지록페스티벌 헤드라이너에 선정되기도 했다.

시규어 로스의 음악은 특유의 서정적이고 몽환적인 사운드로 아이슬란드의 광활한 자연을 떠올리게 하며, 해방과 위로, 자유 등의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해 본인들이 직접 만들어낸 언어인 ‘희망어’를 사용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또한, 기타를 활로 연주하는 등 독창적인 사운드를 구현하기 위한 혁신적인 연주법도 주목 받고 있다.

1997년 데뷔한 시규어 로스는 현재까지 7장의 정규 앨범을 발표했다. 1999년 2집 앨범 [Agaetis Byrjun]으로 음악계의 주목을 받기 시작했으며, 2002년에 발표한 무제 앨범 [( )]는 듣는 사람이 음악에 상상력과 감정을 이입해 ‘개인화’ 할 수 있도록 모든 트랙에 제목이나 가사를 붙이지 않은 파격적인 시도를 선보이기도 했다.

이후 여러 영화와 TV 감독들이 시규어 로스의 꿈같은 음악을 스크린에 옮기고자 러브콜을 보내기 시작했다. 그 결과 <바닐라 스카이>와 <127 시간>, <우리는 동물원을 샀다> 등 수많은 영화와 드라마의 주요 장면에 시규어 로스의 음악이 삽입됐다. 영상미와 음악의 조화는 시규어 로스의 다음 앨범인 [Takk]에서 정점을 찍었으며, 타이틀 곡인 ‘Hoppipolla’는 BBC 자연 블록버스터 시리즈인 <Planet Earth>의 광고 곡으로 사용되면서 많은 이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