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까사미아, 신혼부부 위한 침구 시리즈 3종 새롭게 선보여

기사입력 : 2019년 02월 12일 15시 16분
ACROFAN=권용만 | yongman.kwon@acrofan.com | SNS
까사미아는 밸런타인데이를 앞두고 부부 침실을 로맨틱하게 꾸며줄 ‘까사블랑(casa blanc)’ 침구 컬렉션 3종을 새롭게 출시했다고 밝혔다. 

까사미아의 프리미엄 침구 브랜드 ‘까사블랑’이 선보이는 이번 신상품은 그리스 모달사틴, 그리닝, 프레쉬 3가지 시리즈로 구성, 밝은 컬러감과 패턴, 부드러운 촉감의 소재를 활용해 침실을 화사하고 따뜻한 분위기로 연출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차분한 분위기의 컬러는 부부가 휴식에 집중할 수 있는 분위기를 조성할 수 있다. ‘그리스 모달사틴’ 시리즈는 고급스러운 느낌의 장식적 패턴과 차분한 인디고 컬러로 침실에 안정감을 준다. 너도밤나무로 만든 천연 소재 ‘모달 코튼(Modal Cotton)’ 중에서도 최상급을 사용해 부드러운 촉감과 우아한 광택, 높은 내구성을 자랑한다.

보풀 생성이 적은 오스트리아 렌징사의 모달에 면을 혼방하여 모달 소재의 부드러움은 최대한 살리고 외부 자극에 의한 변형을 방지했다. ‘그리스 모달사틴’ 시리즈는 이불커버, 베개커버, 패드, 누빔이불, 매트리스 커버로 구성됐다.

플라워 패턴은 보기에 아름다울 뿐만 아니라 건강한 느낌으로 공간에 활력을 불어넣어 준다. 까사블랑의 ‘그리닝’ 시리즈는 섬세한 플라워 모티브를 내추럴하게 풀어내 공간에 청량감과 활기를 준다.

‘그리닝’ 시리즈의 주 소재는 ‘린넨 텐셀(Linen Tencel)’로 유칼립투스 나무 추출물로 만든 천연 소재 ‘텐셀’과 내추럴한 느낌의 ‘린넨’을 혼방해 린넨 특유의 소재감은 살리면서도 가볍고 부드러운 촉감을 지녔다. 또 구김이 덜하고 세탁 시 제품 변형에 대한 부담이 적어 실용성이 높다. 구성은 이불커버, 베개커버, 패드 총 3종이다.

따뜻한 봄을 연상시키는 설렘 가득한 기운을 침구를 통해 침실에 담아내는 것도 부부 사이의 분위기를 부드럽게 만들 수 있다. ‘프레쉬’ 시리즈는 옐로우 컬러와 블루 컬러의 플라워 패턴을 섬세하게 믹스해 싱그러운 느낌을 선사한다.

‘프레쉬’ 시리즈에 사용된 ‘수피마면’은 미국산 최장 면화로 실크 같은 광택, 부드러운 촉감, 선명한 컬러가 특징이다. 메인 패턴의 플라워 패턴과 블루 그레이 컬러의 잔잔한 기하학 코디 패턴이 수피마면의 광택감과 만나 침실에 고급스러운 포인트를 줄 수 있다. ‘프레쉬’ 시리즈는 이불커버, 베개커버, 패드, 누빔이불 총 3종으로 구성됐다.

한편, 까사미아는 2월 24일까지 신혼부부를 위한 침구 및 패브릭 등 혼수 상품 할인 이벤트도 함께 실시한다. ‘그리스 모달사틴’ 시리즈 등 신상품을 포함한 각종 침구류와 패브릭 품목을 최대 50% 할인된 가격에 만나볼 수 있다. 이번 행사는 까사미아 전국 매장과 온라인몰에서 동시 진행된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