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연극 '앙리할아버지와 나' 메인 포스터 2종 공개

기사입력 : 2019년 02월 25일 18시 38분
ACROFAN=류재용 | jaeyong.ryu@acrofan.com | SNS
 
오는 3월 15일 대학로 유니플렉스 1관에서 개막하는 연극 <앙리할아버지와 나>가 배우들의 환상적인 케미가 돋보이는 메인 포스터 2종을 전격 공개했다.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밝고 화사한 봄의 느낌을 가득 담은 핑크 컬러와 함께, 배우들의 따뜻하면서도 사랑스러운 표정과 분위기가 고스란히 담겨있어 시선을 모으고 있다. 까칠하지만 누구보다 따뜻한 매력을 가진 앙리할아버지 역의 이순재, 신구와 왕성한 호기심과 발랄한 매력을 지닌 대학생 콘스탄스로 분한 권유리, 채수빈의 모습은 극 중 캐릭터로 완벽 변신한 듯 100% 싱크로율을 보여주고 있다. 뿐만 아니라 4명의 배우가 한데 모여 다정한 미소를 보내는 모습에서는 환상적인 케미가 돋보이며 작품에 대한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연극 <앙리할아버지와 나>는 까칠한 성격의 고집불통 할아버지 앙리와 꿈을 찾아 방황하는 대학생 콘스탄스의 갈등과 소통, 그리고 성장을 그리는 작품이다. 30년 전 아내를 잃고 프랑스 파리에서 혼자 사는 앙리의 집에 대학생 콘스탄스가 룸메이트로 들어오며 시작되는 이 작품은 매 순간 예측 불가능한 웃음을 자아내며, 따뜻한 위로와 깊은 감동을 전한다. 뿐만 아니라, 우리가 일생에서 마주하게 되는 상처와 두려움, 불안 그리고 기쁨을 현실적으로 담아냈으며, 세대 간의 갈등과 소통을 통한 인물들의 성장 이야기는 이 시대를 살아가는 전 세대 관객들의 공감을 이끌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작품은 프랑스 극작가 이반 칼베라크(Ivan Calberac)의 작품으로 2012년 프랑스에서 초연되었고, 2015년 바리에르 재단 희곡상을 수상하며 작품성을 인정받았다. 희곡상을 수상한 2015년에는 영화로 제작되며 대중적인 작품 반열에 올랐고, 현재까지도 앵콜 공연과 투어 공연을 선보이며 프랑스 전역에서 흥행 중이다. 국내에서는 지난 2017년 초연되어 소극장 공연으로는 이례적으로 유료 객석 점유율 92%를 기록, 3만 관객을 돌파하며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다.

까칠한 성격 탓에 주변 사람들과 늘 트러블이 있지만, 콘스탄스의 꿈을 응원하며 진솔한 멘토링을 아끼지 않는 ‘앙리’ 역은 배우 이순재, 신구가 맡아 연기한다. 자신이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모른 채 방황하고 있지만, ‘앙리’의 도움으로 꿈을 찾아가는 ‘콘스탄스’ 역은 배우 권유리, 채수빈이 맡아 분한다. 앙리의 아들 ‘폴’ 역은 배우 김대령과 조달환이, 폴의 아내 ‘발레리’ 역은 배우 김은희와 유지수가 맡아 개성 있는 캐릭터를 선보일 예정이다.

올 봄, 온 가족이 함께 즐기는 유쾌한 연극 <앙리할아버지와 나>는 오는 3월 15일 대학로 유니플렉스 1관에서 개막한다. 티켓 예매는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가능하며, 오는 2월 28일까지 예매 시 조기예매할인 혜택이 제공된다. 공연에 대한 보다 자세한 소식은 파크컴퍼니 공식 페이스북(/theparkcompany)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