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지스타 2019] 현장스케치 – 올해 게임 산업 진흥을 이끈 BTC관 기관 부스

기사입력 : 2019년 11월 16일 11시 14분
ACROFAN=김보라 | bora.kim@acrofan.com | SNS
한국게임산업협회(K-GAMES)가 주최하고 지스타조직위원회와 부산정보산업진흥원이 공동 주관하는 국제게임전시회 ‘지스타 2019(Game Show and Trade, All Round 2019)’가 11월 14일(목)부터 17일까지 4일간 부산광역시 해운대구에 위치한 벡스코(BEXCO)에서 개최된다.

이번 ‘지스타 2019’는 게임 전시가 진행되는 BTC관이 1,895부스, 비즈니스 상담이 진행되는 BTB관이 1,313부스의 총 3,208부스로 역대 최대 규모로 진행 중이다. 올해에는 변화하는 글로벌 게임 시장의 트렌드에 맞춰 정해진 ‘Experience the New(새로운 세상을 경험하라)’라는 슬로건에 따라 최신 트렌드와 게임 생태계 전반을 모두 포괄하는 전시내용을 담았다.

매년 성장을 거듭하고 있는 게임 전시회 ‘지스타’는 게임은 물론 PC 하드웨어에 있어서도 중요한 행사로 인식되고 있다. 이는 ‘지스타’ 행사가 유저들의 새로운 게임에 대한 관심과 함께 특정 게임을 플레이하기 위해 PC 하드웨어의 시스템을 어떻게 구성해야 할지 확인하는 기회도 되기 때문이다

‘지스타 2019’의 BTC관은 벡스코 제1전시장 전관, 야외이벤트광장(작년 매표소 부지), 야외이벤트도로를 활용한다. 올해는 역대 최단 시점인 두 시간만에 BTC 부스가 모두 소진되어 지난해 성과를 뛰어넘었다. 국내 기업으로는 넷마블, 아프리카TV, 크래프톤, 펄어비스, LG전자, 인벤, 엔젤게임즈, LG유플러스 등이 참가하며, 해외 기업으로는 슈퍼셀(Supercell), 구글(Google), 그라비티(Gravity), 아이지지(IGG), 어로스(AORUS), 미호요(miHoYo), 엑스디글로벌(X.D Global Limited) 등이 전시 부스를 마련했다. 이외에 창업진흥원도 유망 44개의 스타트업 기업들과 함께 공동관을 꾸렸다.

▲ 구글 부스는 올해 첫 참가한 ‘유튜브’와 함께 큰 인기를 끌었다.

▲ 창업진흥원은 구글과 손잡고 ‘창구 프로그램’을 통해 국내 유망 게임 및 앱 창업기업을 집중 육성한다.

▲ 작년보다 더 큰 규모로 마련된 ‘아프리카TV’ 부스는 시작부터 발길이 끊이지 않았다.

▲ ‘아프리카TV’의 인기 BJ들이 ‘철권 BJ멸망전 시즌2’를 진행했다.

▲ 신작 게임 ‘레전드 오브 룬테라’를 체험하기 위해 많은 인파가 몰렸다.

올해 지스타 BTC관에 마련된 구글 부스는 자사 모바일 앱 마켓 구글플레이와 ‘유튜브’, ‘창구 프로그램’ 파트너인 창업진흥원 등과 함께 전시공간을 5개 구역으로 구분해서 운영한다. ‘구글 플레이 창구 프로그램 존’에서는 Top3를 수상한 버드 레터의 ‘매드 포 댄스’, 스티키 핸즈의 ‘솔리테어 팜 빌리지’, 캐치잇플레이의 ‘캐치잇 잉글리시’를 체험해볼 수 있고, ‘쿵야 캐치마인드 존’에서는 넷마블 인기 모바일게임 ‘쿵야 캐치마인드’를 마음껏 즐길 수 있다. ‘구글플레이 스테이지’에서는 모바일게임 대결이나 게임 퀴즈쇼, 인기 게임 인플루언서 사인회 등을 진행하며, 구글플레이 결제 시 포인트가 적립되는 리워드 프로그램 ‘구글플레이 포인트’를 체험할 수 있는 공간도 마련됐다.

지난해 60개 부스에서 올해 100개 부스로 확장한 ‘아프리카TV’는 ‘리그오브레전드(LoL)’, ‘배틀그라운드(배그)’, ‘스타크래프트’, ‘철권’, ‘피파온라인4’ 등 기존 인기 게임들과 더불어 ‘레전드 오브 룬테라’ 등 신작 게임을 즐길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 첫 날인 14일에는 ‘철권’과 ‘피파온라인4’의 멸망전 결승이 펼쳐지고, 15일에는 BJ 악어의 크루가 ‘마인크래프트’ 배틀로얄을 진행하며 같은 날 최상위 BJ간 ‘아시아 인플루언서 e스포츠 페스티벌’이 펼쳐진다. 17일에는 ‘스타크래프트’와 ‘스타크래프트2’의 스타 멸망전이 마지막을 장식한다.

BTC관에는 많은 게임 부스 외에도 다수의 전국의 게임 관련 학교와 기관이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서강대학교 게임&평생교육원, 부산예일직업전문학교, 동서대학교 디지털콘텐츠학부, 서울호서전문학교 등의 학교 기관은 물론, 한국저작권보호원, 게임물관리위원회, 한국저작권보호원, 방송통신 심의위원회 등 게임 산업 진흥을 위해 빠질 수 없는 기관들도 참가했다. 올해 지스타에 참석한 학교 및 학부생들은 졸업 작품과 인디 게임, 모바일 게임 등을 선보이며 게임 산업의 미래를 밝힐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 게임물관리위원회는 게임 이용 가능 연령 고지와 함께 타임 이벤트도 준비했다.

▲ 방송통신 심의위원회는 ‘나의 권리는 지키는 방법’을 통해 많은 방문객들에게 정보를 전달했다.

▲ 부산예일직업전문학교는 고용노동부 지정 우수훈련기관으로서 다양한 게임 시연을 준비했다.

▲ 서강대학교 게임&평생교육원은 스팀 판매 1위 게임 레트로폴리스(Ratropolis) 포토존을 내세워 방문객을 맞이했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