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크리테오 주최 ‘크리테오 커스터머 어퀴지션’ 출시 기자간담회

기사입력 : 2018년 07월 04일 02시 03분
ACROFAN=김형근 | hyungkeun.kim@acrofan.com | SNS
크리테오의 한국 지사인 크리테오 코리아는 7월 3일 서울시 서초구에 위치한 자사 사무실에서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크리테오의 새로운 광고 솔루션인 ‘크리테오 커스터머 어퀴지션(Criteo Customer Acquisition)’의 출시를 알리고 제품의 특징을 소개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크리테오 코리아의 고민호 대표 및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크리테오 코리아의 고민호 대표는 “‘크리테오 커스터머 어퀴지션’은 잠재 고객에게도 크리테오의 다이내믹 광고를 노출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혁신적인 솔루션일 뿐 아니라, 개인정보 보호와 브랜드 보호를 위한 업계 표준을 제시하는 신뢰할 수 있는 솔루션이다.”라며, “이번 솔루션이 소비자에게는 보다 편리한 쇼핑 경험을, 광고주에게는 고객 확보의 어려움을 해소하는 새로운 차원의 광고 모델로 자리 잡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 ‘크리테오 커스터머 어퀴지션’ 출시 기자간담회가 개최됐다.

 
▲ 고민호 대표는 “새로운 차원의 광고 모델로 자리 잡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발표에 따르면 ‘크리테오 커스터머 어퀴지션’은 잠재 고객의 관심사와 취향에 가장 적합한 광고를 노출해 구매로 이어지도록 유도하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이 솔루션은 소비자의 쇼핑 브라우징 작업, 관심사에 대한 익명화 데이터를 세부적으로 분석해 구매 가능성이 높은 잠재 고객에게 맞춤형 상품을 노출한다.

또한 웹 전반에 걸쳐 개별 고객의 구매 의도를 파악하는 ‘크리테오 쇼퍼 그래프(Criteo Shopper Graph)’를 통해 기존 고객과 신규 고객을 정교하게 구분하며, 사용 기기와 상관없이 일관된 경험을 제공해 구매전환율을 높이고 광고 효율을 극대화한다.

‘크리테오 커스터머 어퀴지션’은 크리테오가 보유한 소비자 데이터 풀을 바탕으로 운용된다며 전 세계 인터넷 소비자 72%의 익명화 데이터와 매달 14억 명 규모의 인터넷 소비자 데이터, 40억 개 이상의 디바이스 ID, 광범위한 제휴 매체사 네트워크를 통해 리타게팅 캠페인 대비 최대 12배 더 많은 소비자에게 도달할 수 있다고 크리테오 측은 주장했다.

 
▲ ‘크리테오 커스터머 어퀴지션’이 7월 중 한국에 출시된다.

 
▲ ‘크리테오 쇼퍼 그래프’는 웹 전반에 걸쳐 개별 고객의 구매 의도를 파악한다.

이와 함께 이 솔루션은 사용자가 실제로 광고를 클릭했을 때 비용을 청구하는 CPC(Cost-Per-Click) 방식을 적용해 광고주가 보다 효율적으로 캠페인을 운영할 수 있도록 돕는다. 또한 광고주의 편의에 맞게 리포트를 제공해 실시간으로 캠페인 성과를 확인할 수 있으며, GDPR 기준을 충족하는 높은 수준의 보안 및 개인정보 보호 정책으로 데이터를 관리한다.

크리티오 코리아는 적용 사례에 대해 영국 패션업체 뉴룩(New Look)은 크리테오 커스터머 어퀴지션을 적용한 이후 신규 고객 비중이 62% 증가했다고 밝히고, 개별 고객의 관심사와 상품 선호도에 기초한 광고 노출로 다른 신규 고객 확보 솔루션보다 4배 높은 주문량을 창출하고, 구매전환당 비용(CPO, Cost Per Order)은 70% 절감할 수 있었다고 소개했다.

 
▲ 머신러닝으로 유저의 구매 행동 및 의도를 파악한다.

 
▲ 3개월의 기록을 바탕으로 구매 확률이 높은 상품을 추천한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c) ACROFAN All Right Reserved